default_setNet1_2
ad85

삼성생명, 보험료 13% 낮춘 종신보험 16일부터 판매

기사승인 2018.01.11  09:13:51

공유
ad86
ad87

   
▲ 삼성생명이 보험료를 13% 낮춘 '실속든든 종신보험'을 오는 16일부터 판매한다. (사진=삼성생명)

[화이트페이퍼=이혜지 기자] 삼성생명이 보험료를 13% 낮춘 '실속든든 종신보험'을 오는 16일부터 판매한다.

11일 삼성생명에 따르면 해당 상품은 기존 종신보험 대비 보험료를 최대 13% 내려 사망보장에 보다 충실하도록 설계됐다.

또 보험료 납입기간 중 환급금을 줄여 보험료를 낮춘 대신 납입 완료 후 환급금이 올라가도록 한 '저 해지환급형' 상품이다. 상품 가입 후 사망보험금이 변하지 않는 '기본형'과 사망보험금이 늘어나는 '체증형' 등 2가지 형태로 판매된다.

체증형의 경우 사망보험금이 60세부터 매년 3%씩 20년간 늘어난다. 예를 들어 고객의 사망보험금이 1억원이었다면 60세부터는 매년 3%(300만원)씩 늘어나 80세 시점에는 1억6000만원이 된다.

보험을 중도 해지하지 않고 계속 유지하는 고객을 위한 혜택도 강화됐다. 기존 종신보험은 주보험 가입금액 1억원 이상 고객에 대해서만 장기 유지 보너스를 부여했지만 이 상품은 이 같은 제한을 없앴다. 이에 따라 보험료 납입 완료 시점에 총 보험료의 0.5~10%(가입금액에 따라 차등)를 적립금에 더해준다.

보험료 납입기간이 끝난 후에는 추가납입과 중도인출이 가능하고 다양한 특약을 통해 암, 뇌출혈, 입원·수술 등도 보장 받을 수 있다. 가입연령은 만 15세부터 최대 70세까지며 보험료 납입기간은 10년·15년·20년 중 선택할 수 있다.

이혜지 기자 hyeji@whitepaper.co.kr

ad88
<저작권자 © 화이트페이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#top